[큰글자책] 당신의 이름이 꽃입니다 - 이름꽃 화가의 드로잉 콘서트

정가 : 40,000

작가명 :

출판사 : 비엠케이(BMK)

출간일 : 2022-10-25

ISBN : 9791189703486 / K482839133

구매처

  • 출판사
  • 예스24
  • 알라딘
  • 교보
  • 인터파크
  • 인터파크
  • 영풍문고

책 소개

[큰글자책] 당신의 이름이 꽃입니다 - 이름꽃 화가의 드로잉 콘서트



“이름꽃 그려주는 드로잉 콘서트”로 강연 요청 빗발치는 화가 박석신이 나로 사는 법, 나의 진짜 이름 찾는 법을 말해 주는 책. 화가 박석신은 밀려드는 강연 요청에 눈코뜰새 없다. 각 시도 교육지원청과 지방자치단체를 비롯해서 기업연수원, 크고 작은 단체와 교육기관들까지 그의 드로잉 콘서트를 원하는 곳이 줄을 선다. 사람들은 왜 그의 강연에 열광할까?



고독을 이기기보다 고독과 함께 성장하는 법을 말해주고, 나답게 사는 법, 중심을 지키는 법을 요란스럽지 않게, 따듯하게 이야기하기 때문일 것이다. 한 사람 한 사람의 사연을 듣고 그의 이름을 예쁜 꽃으로 피어나게 해주기 때문일 것이다.



책에는 그가 이름꽃을 그리게 된 사연, 나다운 삶을 통해 잡것의 행복을 누리는 비결을 담았고 기억에 남는 이름꽃 사연들을 풀어놓았다. 이야기마다 맑고 따듯한 울림이 있어 나의 일상을 돌아보고 작은 행복을 찾을 수 있게 해준다.



이름꽃 화가 박석신이 전하는 치유와 희망의 메시지!

“나다운 사람이 되세요. 자신의 이름으로 살아 가세요.”


대전 동구 신상동, 대청호 가까이 위치한 안아감 마을에 사는 박석신 화가가 이름꽃을 그리게 된 것은 누군가를 위로하고 싶어서였다. 잘살아 보겠다는 의지로 앞만 보고 달려온 시간… 우리는 걸리적거린다는 이유로, 복잡하다는 이유로, 이름 대신 직함이나 역할을 더 익숙하게 부르며 살아 왔다. 그러나 어느날 문득 ‘나는 누구인가?’라는 물음 앞에 서면 가장 먼저 내놓는 대답은 다름 아닌 바로 이름이다. 천 명의 사람이 있으면 천 개의 인생이 있고 천 편의 이야기가 있다. 똑같은 이야기는 단 하나가 없으며 어느 것 하나 지루한 이야기도 없다. 그렇게 종합병원 암 병동에서, 강연회장에서 누군가의 삶을 듣고 그의 이름을 꽃으로 그려주기 시작했다. 그러다 보니 15년이 훌쩍 지나갔다.



가치 없는 것은 없다, 풀뿌리 붓

박석신은 화가이자 교수이며 카페 주인장이고 농부다. 갤러리 관장도 하고 있고 방송인이기도 하다. 이렇게 많은 직업을 갖게 된 것은 잡놈과 잡것에 대한 그의 철학 덕분이다. 한 우물을 파야 뭐가 되도 될 것이라는 생각을 이제는 바꾸어야 한다. 융합과 통섭을 지향하는 시대, 하이브리드와 콜라보레이션을 추구하는 오늘날, 내 것만 고집해서 한 우물만 판다면 다른 물은 구경조차 할 수 없을 것이다.

풀뿌리 붓도 그런 생각에서 나왔다. “화첩기행”이라는 TV 프로그램을 촬영하러 나갔는데, 현장에 도착하고 보니 가장 중요한 준비물인 붓을 가지고 오지 않았던 것! 순간 당황했으나 발아래 밟히는 풀을 보고 그것을 뽑아 나란히 엮어 붓을 만들어 그림을 그렸더니 모두 환호했다. 위기를 넘긴 행동이었고 동시에 새로운 가능성을 보게 되었다. 그뒤로 풀뿌리를 엮어 만든 풀뿌리붓은 박석신 화가의 특징과 장점이 되었고, 지금은 문화 체험 안내를 받는 여행객들이나 제자들, 어린 친구들에게 색다른 경험을 선사하는 좋은 수단이 되고 있다.

이렇게 틀에 얽매이지 않고 새로운 눈으로 주위를 둘러보면 가치 없는 것은 없다. 잡초라는 것이 어디 있는가? 그저 우리가 그 풀과 꽃의 이름을 알지 못할 뿐이다.



삐뚤빼뚤 자유롭게, 그게 바로 창의의 원천

화가의 관심은 교육과 창의에 많이 닿아 있다. 교육 현장에 있는 분들을 대상으로 강의하는 경우가 많기도 하지만 본인 자신이 예술가이므로 창의적인 발상, 혁신적인 사고에 대한 관심과 고민이 끊이지 않기 때문이기도 하다.

그는 정답을 정해 놓지 않고 탐구하는 교육을 지향한다. 하늘의 색은 하늘색이 아니라 검은 색부터 붉은 색까지 끊임없이 변한다는 것을 직접 보게 하고 느끼게 한다. 대학교 수업 시간에 학생 모두를 잔디밭으로 데리고 나가 네잎클로버를 찾게 하고 어떻게 잘 찾았는지 생각해보게 한다. 퇴직한 선생님, 은퇴한 공무원의 가슴속에 남아 있는 소년, 소녀의 감성을 끄집어 내서 자신만의 예술 세계를 구축하게 도와주기도 한다.

이 모든 원천은 도전 정신이다. 어디에 구애받지 말고, 남 눈치 보지 말고, 그냥 내가 하고 싶은 대로, 내가 가진 것을 고스란히 드러내는 것, 그것이 창의임을 느끼게 한다.



당신의 이름이 꽃입니다

이런 발상, 이런 이야기가 가능한 것은 본인 스스로 그렇게 살아 왔고 지금도 그렇게 살고 있기 때문이다. “가보지 않은 곳, 해보지 않은 것에 대한 두려움을 과감히 떨쳐버리고, 튈까 봐, 피해 줄까 봐 걱정되는 마음을 내려놓고, 내 이름 그대로 나의 꽃을 피우세요. 나의 꽃이 피기를 기다리세요. 여러분 모두가 어여쁜 꽃입니다.” 그가 사람들에게 가장 해주고 싶은 말이다. 그는 오늘도 이름꽃을 그려주며 사람들에게 작은 위로와 희망을 건네는 중이다.

작가의 다른책

 

당신의 위풍당당한 출산을 위한 가이드

린지 블리스 (지은이), 박지원, 문지영 (옮긴이)
19,800

비엠케이(BMK)
2022-11-11
 

[큰글씨책] 소쿠리뜸

최성진 (지은이), 김병수, 이은선 (그림)
43,000

비엠케이(BMK)
2022-10-25
 

[큰글자책] 알고 보면 재미있는 우리 민속의 유래 2


48,000

비엠케이(BMK)
2022-09-08

출판사의 다른책

 

당신의 위풍당당한 출산을 위한 가이드

린지 블리스 (지은이), 박지원, 문지영 (옮긴이)
19,800

비엠케이(BMK)
2022-11-11
 

[큰글씨책] 소쿠리뜸

최성진 (지은이), 김병수, 이은선 (그림)
43,000

비엠케이(BMK)
2022-10-25
 

[큰글자책] 알고 보면 재미있는 우리 민속의 유래 2


48,000

비엠케이(BMK)
2022-09-0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