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라지지 않는다

정가 : 15,000

작가명 : 클라라 뒤퐁-모노 (지은이), 이정은 (옮긴이)

출판사 : 필름(Feelm)

출간일 : 2022-10-18

ISBN : 9791192403137 / K232839035

구매처

  • 출판사
  • 예스24
  • 알라딘
  • 교보
  • 인터파크
  • 인터파크
  • 영풍문고

책 소개

사라지지 않는다



현재 프랑스 문단이 가장 주목하는 작가 클라라 뒤퐁-모노의 소설이 국내 처음 출간되었다. 소설 『사라지지 않는다』는 2021년 프랑스 4대 문학상인 ‘페미나상’ 수상을 비롯하여 다수의 문학상과 주요 프랑스 언론과 문단, 독자들의 열렬한 찬사와 호평을 받은 작품이다.



“어느 날 어느 가족에게 부적응한 아이가 태어났다.”로 시작하는 이 소설은 ‘부적응한’ 아이가 태어남으로 인해 삶이 변한 한 가족의 이야기를 담고 있다. 각 챕터는 ‘부적응한 아이’를 제외한 세 아이를 중심으로 구성되었는데, 아이의 존재가 맏이와 누이, 막내의 삶에 어떤 변화를 불러일으키는지를 담담하지만 섬세한 시선으로 그려냈다. 아이의 존재는 누군가에게는 기쁨이자 전부였고, 누군가에게는 고립과 분노였다. 삶의 한가운데 그들은 혼자였고 동시에 함께였다.



★ 2021년 프랑스 4대 문학상 ‘페미나상’ 수상

★ 2021년 공쿠르상 2차 후보작

★ 페미나상, 랑데르노상 등 다수 문학상 수상

★ 엘르, 르몽드, 르피가로, 렉스프레스 등 주요 프랑스 언론의 열렬한 찬사

★ 프랑스 20만 부 판매! 19개국 판권 계약!



“살아있는 한 결코…… 사라지지 않는다.

다만, 함께 적응해 나아갈 뿐.”




강렬하고 아름다운 문장,

감정의 정확성과 깊이 있는 서사



2021년 프랑스 4대 문학상 ‘페미나상’ 수상작!

“삶의 한가운데 그들은 혼자였고 동시에 함께였다.”



현재 프랑스 문단이 가장 주목하는 작가 클라라 뒤퐁-모노의 소설이 국내 처음 출간되었다. 소설 『사라지지 않는다』는 2021년 프랑스 4대 문학상인 ‘페미나상’ 수상을 비롯하여 다수의 문학상과 주요 프랑스 언론과 문단, 독자들의 열렬한 찬사와 호평을 받은 작품이다.



“어느 날 어느 가족에게 부적응한 아이가 태어났다.”로 시작하는 이 소설은 ‘부적응한’ 아이가 태어남으로 인해 삶이 변한 한 가족의 이야기를 담고 있다. 각 챕터는 부적응한 아이를 제외한 세 아이를 중심으로 구성되었는데, 아이의 존재가 맏이와 누이, 막내의 삶에 어떤 변화를 불러일으키는지를 담담하지만 섬세한 시선으로 그려냈다. 아이의 존재는 누군가에게는 기쁨이자 전부였고, 누군가에게는 고립과 분노였다. 삶의 한가운데 그들은 혼자였고 동시에 함께였다.



“한 아이의 등장으로 삶이 변한 한 가족을 이야기하는 뜨거운 소설. 아름답다.” - 엘르

“독자의 눈앞에 펼치는 풍경만큼 아름다운 문장들. 경이롭다.” - 렉스프레스




‘엘르’, ‘렉스프레스’, ‘르몽드’, ‘르피가로’ 등 프랑스 주요 언론의 극찬을 받은 이 소설은 무거운 소재와 흐름에도 불구하고 깊이 있는 감정선과 아름다운 문장으로 독자의 마음을 사로잡는다. 평소 사회적 문제에도 관심이 많은 저자는 자전적 경험을 바탕으로 이야기에 힘을 실었다. 특히 이 소설은 ‘맏이’, ‘누이’, ‘막내’, ‘아이’로 등장인물을 지칭하고 있는데, 이는 이들의 이야기가 어느 누구의 이야기도 될 수 있음을 보여주며 이러한 형식이 보편적이지만 접근 가능한 친밀성과 공감을 불러일으킨다.



소설의 배경이 되는 프랑스 세벤느는 야생적인 자연의 분위기가 고스란히 느껴지는 곳으로서 이 소설의 전반적인 흐름을 이끌어가는 데 주요한 역할을 하고 있으며, 등장인물의 심리적인 변화에도 많은 영향을 끼친다고 할 수 있다. 더욱이 자연과 가족의 연대 속에서 비극과 슬픔에 어떻게 적응하고 회복해나가는지를 잘 보여주는 이 소설은 읽는 내내 탁월한 문학적 완성도를 느끼게 한다.

자연은 늘 그 자리에 머무르며 햇볕을, 비바람을 그대로 맞는다. 그 어떤 저항도, 욕심도 부릴 수 없다. “기본적인 자연법칙은 결코 용서를 구하지 않는 법이었다. 제멋대로 작용했고, 그 피해를 감당하는 것은 다른 이들의 몫이었다.”라는 문장처럼, 소설 속 인물들 역시 그러하다. 삶을 뒤흔들어버리는 순간조차 고스란히 받아들여야만 한다. 삶은 순리대로 흘러갈 뿐이다. 그렇기에 더 간절하고 소중해지는 것일 테다. 어떤 것들은 흘러가고, 어떤 것들은 살아있는 한 결코 사라지지 않을 것이다. 다만, 우리는 그 현실을 받아들이고 함께 적응해 나아갈 뿐이다. 이들처럼.



“적응하는 방식에는 정답이 없다. 바로 그렇기에 우리는 계속 이 세상을 살아갈 수 있는지 모른다.” _ 옮긴이의 말 중에서

저자 소개

클라라 뒤퐁-모노 (지은이)
1973년 파리 출생. 소설가. 현재 프랑스 문단이 가장 주목하는 작가. 소르본 대학에서 문학을 공부한 뒤 기자와 방송 작가로 일하며 글을 쓰기 시작했다. 1998년 첫 소설인 《에오바 뤼시올》 출간 후 중세 문학에서 많은 영감을 받아 2000년 《미치광이 왕》과 2007년 《쥐에뜨의 열정》을 발표했다. 미디어가 조명하지 않는 이야기에도 관심이 많은 작가는 2003년 《어느 창녀의 이야기》와 2011년 《네스토르 무기를 내려놓다》로 소외된 이들에 대한 애정을 드러냈다. 2018년 출간한 소설 《혁명》으로 주목을 끌기 시작해 2021년 《적응》으로 페미나 상과 고등학생이 뽑은 공쿠르 상, 랑데르노 상을 수상하며 평단과 대중의 폭발적인 지지를 받고 있다.


이정은 (옮긴이)
대학에서 사회복지학을 전공하고, 프랑스로 건너가 낭트 시립대학 대학원에서 공부했다. 현재 바른번역 소속 번역가로 활동하며 프랑스어 책을 한국어로 옮기고 있다. 옮긴 책으로는 《퀀텀》, 《인피니티》, 《만화로 배우는 와인의 역사》, 《만화로 보는 성의 역사》, 《세상의 모든 수학》, 《중세 3: 만화로 배우는 서양사》, 《청소년이 정치를 꼭 알아야 하나요?》 등이 있고, 함께 옮긴 책으로 《아르센 뤼팽 전집》이 있다.


작가의 다른책

 

사라지지 않는다

클라라 뒤퐁-모노 (지은이), 이정은 (옮긴이)
15,000

필름(Feelm)
2022-10-18

출판사의 다른책

 

사라지지 않는다

클라라 뒤퐁-모노 (지은이), 이정은 (옮긴이)
15,000

필름(Feelm)
2022-10-18

여기는 커스터드, 특별한 도시락을 팝니다

가토 겐 (지은이), 양지윤 (옮긴이)
15,000

필름(Feelm)
2022-07-15
Jul- 년  2022 월 베스트셀러
2022 년  2022 월 베스트셀러
2022 년  2022 월 베스트셀러
2022 년  2022 월 베스트셀러

당신은 결국 무엇이든 해내는 사람

김상현 (지은이)
15,000

필름(Feelm)
2022-04-20
Jul- 년  2022 월 베스트셀러
2022 년  48 월 베스트셀러
2022 년  48 월 베스트셀러
2022 년  48 월 베스트셀러